시금치처럼 생긴 이탈리아 채소로 접시에 초록색 활력을 더할 뿐 아니라 향신료의 역활도 한다. 쌉쌀한 맛과 특유의 향이 있으며 원래 모양 그대로 혹은 작게 잘라 사용한다. 육류나 생선 등 다양한 요리에 사용하는데, 샐러드 스파게티 피자소스를 만들 때 재료로 들어가기도 한다. 피자의 메인재료로도 사용된다. 그리고 루꼴라주스로도(루꼴라를 진저엘과 함께 곱게 갈아서 걸러내어 레몬 셔벗을 첨가) 만들어진다.